양평군 용문터미널입니다..
그나마 최근에 시외버스 정차장을 외곽으로 이전하면서,
지금은 시내버스만 간간히 들어오고 나가는 곳으로 변해있었습니다..
버스 시간이 다 되었음에도 사람도 별로 없고, 꽤 조용했다죠..


양덕원을 거쳐 홍천까지 운행하는 버스입니다..
기사님은 식사라도 하러 가셨는지, 버스 문은 굳게 닫혀있습니다^^;;

 
용문에서부터는 교통카드 사용이 아예 불가능합니다..
(버스내에 단말기 자체가 아예 안달려있음,
강원도내 사용가능한 곳이 원주, 횡성, 춘천뿐이라는.. 쿨럭..;;)
따라서 매표소에서 요렇게 생긴 승차권을 구입하거나, 현금으로 승차를 해야 합니다..


용문터미널의 매표소입니다..
예전엔 시외버스도 다니고, 시내버스도 다니고 북적북적했을법도 한데,
시외버스의 기능이 빠져나가고 나니 많이 한산합니다..
매표해주시는 아주머니도 누워있다가 부르니까 일어나셔서 표를 끊어주신다는..;;


번호제를 시행하지 않는 지역에서는 저렇게 다수의 행선판을 비치하여
바꿔가면서 운행을 합니다.. 오늘은 여기, 내일은 저기, 항상 바뀌는지라
저렇게 버스 한켠에 잘 모셔두고(?) 있죠^^



왼쪽으로 가면 홍천, 오른쪽으로 가면 횡성입니다..
이제 경기도를 곧 벗어나게 됩니다..


언덕만 넘으면 강원도땅에 들어섭니다..
앞에는 안녕히 가시라는 경기도 안내판, 뒤에는 어서 오시라는 강원도 안내판^^


이제 진짜 강원도!



정작 무궁화는 지나가면서 한번도 못봤다는..-_-;;;
못본거겠죠? ^^;;;;


한시간여를 달려 홍천터미널에 도착했습니다..
군부대가 많은 강원도의 특성상, 역시 군인들이 많이 보이더군요^^


무려 강원도 인제군 원통까지 가는 버스입니다..-_-;;;
나중에 와서 대충 길이를 재보니 편도 60km는 가뿐히 넘겠더군요..
버스계에서 긴 노선으로 잘 알려진
여주 ↔ 안성간의 백성 37번이 63km 정도 하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
그에 못지 않게 긴 장거리 노선입니다..
구간요금도 장난이 아닌지라, 무려 5,900원이나 하네요..-_-;;;;


그동안 탔던 시내버스중에서 가장 비싼 요금, 인증샷 ㅋㅋㅋ



터미널내 식당에서 간단하게 점심을 먹고 들어와보니
승강장에 차는 먼저 들어와있고, 기사님은 잠시 쉬고 계십니다..
터미널에서는 별로 타는 사람이 없어서 역시나 했는데,
홍천읍내를 한바퀴 돌면서 어찌나 사람들이 많이 타는지..;;


강원도는 역시, 산이 깊습니다..
새로 뚫은 도로를 놔두고, 중간중간 타고 내리는 사람들을 위해
버스는 계속 구불구불한 옛길로만 갑니다..



점심을 먹어 배는 부르고,
햇볕은 따뜻하게 내리쬐다보니 살짝 잠이 들었습니다..
일어나보니 어느새 인제군 진입!



소양호를 가로지르는 높은 다리도 지나고,


38선 휴게소도 옆으로 끼고 지나면서



버스는 원통으로 접어듭니다..
"인제"가면 언제 오나, "원통"해서 못살겠네..
지금은 길이 잘 뚫려서 서울까지 두어시간이면 이동할 수 있지만,
예전에 군생활하던 분들께는 이곳이 완전 산간오지였다죠..;;
그래서 저런 말이 회자되곤 했답니다..
뭐, 그만큼 인제, 원통이 교통이 불편했던 곳임을 반증하는 말이겠죠^^


원통터미널 전경입니다..
오른쪽에는 승무원들과 회사 관계자들의 숙소 및 매표소,
왼쪽에는 대합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군부대가 많은 곳답게 군복을 입은 군인 및 간부들을 어렵지 않게 볼 수 있습니다..
역시 주 수요층 또한 군인들이라죠..;;
터미널은 지은지 오래된 흔적이 여기저기에서 찾아볼 수 있습니다..


강원도 동해 이북에서 태백산맥을 넘는 노선이 고성 진부령, 양양 구룡령, 강릉 고단리, 동해 백복령,
요렇게 네 곳이 있는데 그중에 하나인 진부령까지 가는 버스 승차권입니다..
구간 요금이 장난이 아닌지라, 무려 2,700원이나 합니다..-_-;;


진부령을 가면서 백담사입구를 경유하기에,
등산을 위해 백담사쪽으로 가는 분들이 꽤 여럿 타셨습니다..
그 외에 군인도 여러명, 학생들도 여러명 타서 버스에는 빈자리가 거의 없었죠^^


이제 47km 남았습니다..
이정도면 서울에서 수원까지 가는 거리정도 될까요?



그렇게 진부령 정상에 도착했습니다만..


진부령 정상에 도착한 시간은 17시 40분,
간성으로 나가는 버스는 이미 25분에 출발을 한 상태입니다..
다음 차는 19시 53분.. 털썩..;;
꼼짝없이 여기서 두시간을 묶여있게 됩니다..


여기만 내려가면 바로 간성인데,
버스 시간이 맞지 않는 비운이라니..;;


mp3에 담긴 노래도 듣고, 휴대폰 게임도 하고,
너무 추워서 식당에 들어가서 저녁도 한끼 먹고 나와서 기다리니
어느새 간성행 막차가 들어옵니다..;;;;
너무나도 반가워서 말을 할 수조차 없었다는^^;;


그렇게 간성에 도착하고 보니,
이미 서울로 가는 버스는 끊겨버렸습니다..;;
이번 여행의 목적지는 여기 간성이었습니다만,
도저히 서울로 갈 수 있는 방법이 없기에, 11시까지 심야버스가 있는 속초로 가기로 하고,
그와 동시에 목적지도 자동으로 속초로 연장됩니다^^


속초에서 간성까지는 동해상사 1번 버스가 절찬리에 운행중입니다..
무려 15~20분 간격으로 자주 운행되니, 속초까지 갈 걱정은 안해도 된다는^^



그렇게 30여분을 달려 속초터미널에 도착했습니다..
이미 서울로 가는 9시차는 5분전에..-_-;;;(오늘 참 시간 못맞춥니다..;;) 가버렸고,
10시에 서울로 오는 표를 사서, 짧지만 긴 여행에 마침표를 찍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by 푸른하늘♡ 2008.10.21 20:47

언제나 그랬듯이, 이번에도 역시 출발은 서울역입니다..
어차피 같은 서울인데 다른 곳에서 출발해도 무방하지 않느냐.. 라고 하시는 분들이 있는데..
그래도 왠지 서울의 중심이라고 하면 서울역이 먼저 떠올라서일까요?
그래서 항상 시내버스 여행의 출발지는 서울역으로 무심결에 정해버립니다^^


전날 비가 내리고 난 후에, 날씨는 사진에서와 같이 매우 청명했습니다만,
조금은 날씨가 많이 쌀쌀해져있었습니다..;;


지난번까지 남쪽으로 가는 여행에는 석수역까지 가는 150번을 이용했습니다만,
오늘은 동쪽으로 방향을 잡아야 하기에, 구리방향으로 가는 201번을 타야 합니다..
옛 서울역쪽으로 올라가다보면 서대문 가는 길에 정류장이 하나 있습니다..
그곳에서 탑승하시면 됩니다^^


오늘의 첫 버스! 201번 버스입니다^^


북적북적한 종로거리를 지나, 버스는 흥인지문을 향해 갑니다^^


민자역사가 한참 올라가는 중인 청량리역을 지나고 있습니다..
청량리역 앞에는 저렇게 버스 환승센터가 있어서,
종로쪽에서 나온 버스와 남양주, 구리 방면으로 가는 버스를 갈아탈 수 있도록 되어있습니다..


망우리고개를 지나면, 이제 서울을 벗어나 경기도 구리로 들어서게 됩니다..


요즘 경기도 버스 정류장들은 저렇게 깔끔하게 변신(?)하고 있습니다..
정류장마다 버스안내시스템은 기본으로 설치되고 있죠^^
버스를 이용하는 승객 입장에서는 점점 편리해져가고 있습니다..


구리고속"테"미널은 뭡니까..-_-;;;;;;
2000-1번이 곧 온다는 정보에 오래 기다리지 않아도 되겠구나 싶었는데,
막상 들어온 2000-1번은 양수리까지만 가는 버스였습니다..;;
하필 걸려도 그렇게 걸릴건 뭔지.. 그래서 환승 시간을 놓치지 않기 위해
다른 버스를 이용해 덕소까지 이동합니다..


양수리까지 가도 됩니다만, 적절히 덕소에서 내려서 뒤에 오는 2000-1번을 기다립니다^^
구리에서 탈땐 도착이 24분 남았었는데, 여기서 보니 8분만 더 기다리면 되더군요 ㅋ


4년전 이곳에 와보고 처음 왔습니다..
그때는 청량리에서 제천까지 가는 통일호 열차를 타고 왔었는데,
지금은 수도권 전철을 타고 올 수 있다니, 격세지감이 듭니다..;;
앞으로는 양평, 용문까지도 이렇게 전철을 타고 갈 수 있게 됩니다^^


요걸 타야, 양평까지 갈 수 있습니다^^
다만 양수리와 양평으로 이원화되어 운행하기 때문에 행선지 확인은 필수!


양평까지 가는 버스~ 두둥~


양평까지는 아직도 30km나 남았습니다..
(거리가 이렇게 멀기에, 통합요금제가 적용됨에도 불구하고 내릴때 800원이나 찍히더군요..-_-;;;
5km에 100원씩 가산되는걸 생각하면 꽤 먼 거리입니다..)
날씨 좋은 주말이라 그런지, 교외로 나가는 차들이 꽤 많은 편이라,
6번 국도상의 차들은 가다서다 거북이 걸음을 하고 있습니다..;;



덕소를 벗어난 버스는 오른쪽에 한강을 끼고 시원하게 달리기 시작합니다..
아침 햇살에 강물이 유난히도 반짝거립니다^^



팔당댐을 지나면 곧 남한강과 북한강이 합쳐지는 지점에 이르게 됩니다^^
오늘같이 날씨 맑은 날에는 완전 경치가 최고죠^^


어서오십시오. "양평군"입니다..


양수리까지 운행하는 다른 버스를 타고 온 사람들이,
이곳에서 양평으로 가는 버스로 대거(?) 환승을 합니다..
그 덕에 버스는 다시 북적북적해집니다^^


양평은, 원래 없던 지명인데 구한말 행정구역을 개편하면서
"양근"과 "지평"이라는 지명에서 한글자씩 따와서 "양평"이라는 이름이 생기게 되었습니다..
그게 벌써 100년이나 되었다는군요^^



다음 용문으로 가는 버스는 요기 7번 홈에서 타면 됩니다^^
마침 도착하고 7분후에 용문을 거쳐 여주로 가는 버스가 있기에 시간을 확인하고 바로 탑승합니다..


누가 "버스" 아니랄까봐, 전면에 "BUS"라고 표시됩니다^^
(타지의 경우에는 노선 번호와 경유지가 표시됩니다.)


버스는 터미널을 출발해 양평읍내를 한바퀴 돌고, 용문 방향으로 나갑니다..
시장에 나오셨던 어르신들이 꽤 많이 타시는지라,
자리에서 얼른 일어나버렸다는^^;;


오가는 차도 없고, 시원하게 뚫려있습니다^^
양 옆의 은행나무는 아직 노랗게 물들기 전인지라, 푸른 빛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그렇게 30여분을 달려, 버스는 이제 경기도의 마지막인 양평군 용문면에 도착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by 푸른하늘♡ 2008.10.14 00:05


01) 교문사거리를 지나 돌다리 정류장에 하차하시면, 양평으로 가는 2000-1번 버스로 환승
     가능합니다. 다만 주의할 점은, 같은 2000-1번이라도 양수리까지만 가는게 있고,
     양평터미널까지 가는 버스로 나뉘어져 있으니, 타실때 꼭 확인하시고 타셔야 합니다^^
(이런 식으로 운전석 앞에 행선지가 표시되어 있습니다^^)

02) 양평터미널이 양평읍내에서 조금 동쪽에 치우쳐있는지라, 서울쪽으로 오가는 버스는 읍내를
     한번에 거쳐서 가지만, 양평을 기점으로 출발하는 버스(특히 용문방향)들은 읍내를 한바퀴
     돌아서 바깥쪽으로 나가게 됩니다.. 그렇기때문에 차 시간 놓쳤더라도 너무 당황하지 마시고,
     출발 시간이 그렇게 많이 지나지 않은 경우에는 터미널 전에서 내려서 기다리면 다음 행선지로
     가는 버스를 탈 수 있습니다^^(첨부된 지도 참조)

03) 양평 → 용문 버스시각표
     - 07:35, 08:10, 08:30, 09:00, 10:30, 11:00, 11:30, 11:50, 12:20, 13:20, 13:40, 14:20, 15:20,
       15:30, 15:50, 16:40, 17:25, 17:50, 18:20, 18:40, 19:40, 21:00
     - 행선지는 각각 제각각입니다. 대체로 용문을 거쳐 가는 노선이지만, 확인하고 탑승하세요^^

04) 용문 → 홍천 버스시각표
     - 옆에 '홍천'이라고 써진 버스가 용두, 양덕원을 경유, 홍천까지 가는 버스입니다.
     - 07:45, 08:45, 11:45, 13:00, 16:00, 17:50, 19:00

05) 홍천 → 원통 버스시각표
     - 초장거리 노선인데도, 꽤 자주 운행하는 편입니다.
     - 초장거리 노선답게 요금은 무려 5,900원..;;
       지난번 땅끝마을 갈때 목포 → 해남의 5,000원을 가볍게 뛰어넘는 요금입니다..;;
     - 06:10, 07:00, 08:10, 09:25, 10:15, 11:20, 13:35, 14:30, 16:30, 19:00

06) 원통 → 진부령 버스시각표
     - 07:00, 08:20, 09:50, 11:40, 13:20, 15:00, 16:10, 17:10, 18:40
     - 19시 50분 차는 중간 회차이며, 그 시간에 진부령 올라간다고 해도 간성으로 연계되는 버스는
        이미 끊겼습니다..;;

07) 진부령 → 간성 버스시각표
     - 07:18, 11:00, 15:30, 17:25, 19:53
     - 08:50, 12:05 차는 장신리 회차입니다..(진부령 미경유)
     - 고성군청 홈페이지나 인터넷에서 찾을 수 있는 진부령 버스 시각표는 예전게 많습니다..
        요게 가장 최근 시간표이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 현금 승차보다는 카드를 이용하여 승차하는 것을 권해드립니다.
    나중에 홈페이지에서 승차 및 하차 기록 확인 및 비용의 조회가 가능한 장점이 있을뿐만 아니라,
    탑승 및 환승시 할인 혜택도 있기 때문이죠^^
    다만, 강원도(홍천, 인제, 고성)에서는 교통카드 사용이 되지 않기 때문에
    현금도 가지고 다니셔야 낭패를 보지 않습니다^^

※ 상기 정보는 2008년 10월을 기준으로 한 정보입니다.
    일부 지역에서는 버스 시간이 변동되었을 수 있으니, 출발전 반드시 확인할 것을 권해드립니다.

※ 문의 사항이 있으시면 언제든 글 남겨주시기 바랍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by 푸른하늘♡ 2008.10.12 22:57

<클릭하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2008년 10월 11일(토요일)

   01. 서울역 → 돌다리
         - 이용한 버스 : 201번(대원여객, 서울 75 사 2849)
         - 이동시간 : 08:53 ~ 09:51(58분)
         - 소요금액 : 900원(승차 900원)
   02. 돌다리 → 덕소역
         - 이용한 버스 : 167번(대원교통, 경기 74 아 3099)
         - 이동시간 : 10:05 ~ 10:36(31분)
         - 소요금액 : 300원(환승할인, 하차 300원)
   03. 덕소역 → 양평터미널
         - 이용한 버스 : 2000-1번(금강고속, 경기 78 바 8052)
         - 이동시간 : 10:48 ~ 12:12(1시간 24분)
         - 소요금액 : 800원(환승할인, 하차 800원)
   04. 양평터미널 → 용문터미널
         - 이용한 버스 : 번호없는 버스(금강고속, 경기 78 바 8008)
         - 이동시간 : 12:20 ~ 12:52(32분)
         - 소요금액 : 300원(환승할인, 하차 300원)
   05. 용문터미널 → 홍천터미널
         - 이용한 버스 : 번호없는 버스(금강고속, 강원 77 자 1005)
         - 이동시간 : 13:00 ~ 13:52(52분)
         - 소요금액 : 3,500원(승차권)
   06. 홍천터미널 → 원통터미널
         - 이용한 버스 : 번호없는 버스(금강고속, 강원 77 자 7003)
         - 이동시간 : 14:30 ~ 16:14(1시간 44분)
         - 소요금액 : 5,900원(승차권)
   07. 원통터미널 → 진부령
         - 이용한 버스 : 번호없는 버스(금강고속, 강원 77 자 7003)
         - 이동시간 : 17:10 ~ 17:44(34분)
         - 소요금액 : 2,700원(승차권)
   08. 진부령 → 간성터미널
         - 이용한 버스 : 1번(동해상사, 강원 75 자 1253)
         - 이동시간 : 19:57 ~ 20:21(24분)
         - 소요금액 : 2,610원(현금 승차)
   09. 간성터미널 → 속초터미널
         - 이용한 버스 : 1번(동해상사, 강원 75 자 1249)
         - 이동시간 : 20:33 ~ 21:05(32분)
         - 소요금액 : 2,850원(현금 승차)

● 9회 탑승(7시간 31분, 19,860원 소요)
● 출발에서 도착까지 12시간 12분 소요)
     - 출발지 : 서울역(10월 11일 08시 53분)
     - 도착지 : 속초터미널(10월 11일 21시 05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by 푸른하늘♡ 2008.10.12 21:41
| 1 |

티스토리 툴바